지난주말에 죽어있어서 악필옹께 말씀드렸더니 자다 일어나셔서 버럭하시더라능 ㅎㅎㅎ